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atempo(아템포)


l Brand


a tempo ; to the original tempo

‘a tempo’는 이탈리어인 음악 용어로 ‘본래의 빠르기로’라는 뜻이다.

‘a tempo’는 회귀하는 듯한 클래식한 아름다움을 기본으로 과거의 감성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믹스&매치가 가능한 레트로 모던 디자인을 추구한다.

‘atempo’는 다양한 예술 문화와의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통해 폭넓은 범위의 문화활동을 지향한다.



'atempo' is one of musical terms that used as a direction in music to return to the original tempo.

'atempo' is a lifestyle brand that aims to mix-and-match retro and modern styles.

'atempo' re-interprets classical beauty in modern perspectives to recall the affection for oldies.


The products of 'atempo' infuse daily lives of the users with unique sentiments.

'atempo' pursues the collaborations with diverse art and culture projects to expand its boundaries.

 





l Designer


디자이너 이윤정은 가톨릭대학교 의류학과를 졸업후, 일본의 문학 패션 대학원의

패션마케팅학부 디자인코스에 입학하였다. 중간에 휴학을 하고 뉴욕의 컬렉션 브랜드 ‘VPL’에서

인턴과정을 거친 후 다시 일본으로 돌아가 석사과정을 수료하였다.

그 후 한국에 돌아와 건국대학교에서 미술심리학, 미술치료,아동미술심리학등을

수료 후 1년정도 아동미술심리교사로 활동하며 동시에 복합문화고간  STUDIO83을 운영하였다.



Yoonjung Lee, designer of 'atempo' graduated from Catholic University with a major in Fashion Design in South Korea.


After graduation, she moved to Japan to pursue the master degree in Bunka Fashion College and she also gained work experience in VPL in New York City.

After she returned to Korea, her interests in art therapy and child art psychology led her to pursue further studies at Konkuk University.

She worked as a child art psychology teacher and operated multi-cultural complex 'Studio 83' at the same time.


Her diverse interests and cultural background inspired her to establish her own lifestyle brand ‘atempo’.